Singer Name (Kana/Alphabet/Hangul):

Birdman / 윤종신[ユンジョンシン]

2015 월간 윤종신[ウォ(ル)ガン ユンジョンシン] 2월호[ウォロ]

Korean → Japanese

그대가
그대가 좋아했으면
クデガ チョッスミョン
나를 바라봐
나를 바라봐 줬으면
ナル(ル) パラブヮ チュォッスミョン
잔뜩 멋 부린 내 모
잔뜩 멋 부린 내 모습을
チャンットゥ(ク) モッ ブリン ネ モブ(ル)
해 준 그대들
좋아해 준 그대들
チョヘ チュン クデドゥ(ル)
다 어디
다 어디 갔나요
タ オディ カン
나 여기
나 여기 있는데
ナ ヨギ インヌン
들지 않는다고
맘에 들지 않는다고
トゥ(ル)ジ アンヌンダゴ
이젠 좀 지
이젠 좀 지겹다고
イジェン チョ(ム) チギョ(プ)ッタ
그대 변덕 맞추기에
그대의 변덕 맞추기에
クデ ピョンド(ク) マッチュギエ
난 모자란
난 모자란 듯해요
ナン モジャラン トゥ
또 맘이 변하면
ット ピョミョン
그때 또 와주길
그때 또 와주길
クッテ ット ワジュギ(ル)
나 이게 전부예요
나 이게 전부예요
ナ イゲ チョンブイェヨ
내가 제일 는 그거
내가 제일 잘하는 그거
ネガ チェイ(ル) チャヌン クゴ
흘러서
시간이 흘러서
フ(ル)ロソ
이제야 그럴
이제야 그럴듯한데
イジェヤ クロ(ル)ドゥタン
그때가
덜 익은 그때가 좋대
ト(ル) グン クッテガ チョ
나 비
나 비밀이 있어요
ナ ピ ッソ
날개를 발
나의 날개를 발견했다오
ナ(ル)ゲル(ル) パ(ル)ギョネッ
오래도록 괴 그 고통은
오래도록 괴롭혔던 그 고통은
オレドロ(ク) クェピョットン ク コトンウン
나온 날개
살을 뚫고 나온 날개
ル(ル) ットゥ(ル) ナオン ナ(ル)ゲ
높이 있다 생각했던
イッ センケットン
그 어린 날 그 허공은
그 어린 날 그 허공은
ク オリン ナ(ル) ク ホゴンウン
무지 예기치
무지의 예기치 않았던
ムジ イェギチ ナットン
선물이었던 것을
ソンオットン ス(ル)
난 꾸며대
난 꾸며대었지
ナン ックミョデオッ
려고
잃지 않으려고
イ(ル) リョゴ
나 이게 전부예요
나 이게 전부예요
ナ イゲ チョンブイェヨ
내가 제일 는 그거
내가 제일 잘하는 그거
ネガ チェイ(ル) チャヌン クゴ
흘러서
시간이 흘러서
フ(ル)ロソ
이제야 그럴
이제야 그럴듯한데
イジェヤ クロ(ル)ドゥタン
그때가
덜 익은 그때가 좋대
ト(ル) グン クッテガ チョ
나 이제 저 멀리 보아요
나 이제 저 멀리 보아요
ナ イジェ チョ モ(ル)リ ボアヨ
날개를 활짝 펼 수
날개를 활짝 펼 수 있기에
ナ(ル)ゲル(ル) フヮ(ル)ッチャ(ク) ピョ(ル) ス イッ
오래도록 괴 그 고통에
오래도록 괴롭혔던 그 고통에
オレドロ(ク) クェピョットン ク コトンエ
뭐든
뭐든 참을 수 있다오
ムォドゥン チャム(ル)イッ
날지만 건 아냐
날지만 높은 건 아냐
ナ(ル)ジマン プン コン アニャ
어디든 뭐든
어디든 뭐든 좋을 뿐
オディドゥン ムォドゥン チョウ(ル) ップン
결국 난 사랑
결국 난 사랑받고 싶어
キョ(ル)グ(ク) ナン サランバッ
내려 거예요
내려앉을 거예요
ネリョアンジュ(ル) コイェヨ
그땐 쇠 날개를
그땐 쇠잔한 날개를
クッテン スェジャナン ナ(ル)ゲル(ル)
쓰다줘요 그대
쓰다듬어줘요 그대
ッスダドゥジュォヨ クデ
cache:2019/12/13

Recent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