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er Name (Kana/Alphabet/Hangul):

회색도시[フェセ(ク)ットシ] / 윤종신[ユンジョンシン]

2014 월간 윤종신[ウォ(ル)ガン ユンジョンシン] 9월호[ウォロ]

Korean → Japanese

찌든 표정이 이젠
찌든 표정이 이젠 익숙해
ッチドゥン ピョジョンイ イジェン イ(ク)ッス
어차피 내가
어차피 내가 택했던 길이지
オチャピ ネガ ケットン
후회는 반라서 찌든 미소 푸석
후회는 반칙이라서 찌든 미소 푸석
フフェヌン パンラソ ッチドゥン ミソ プソ(ク)
멀쩡히 가는 듯 보이지
멀쩡히 살아가는 듯 보이지
モ(ル)ッチョンヒ ガヌン トゥッ ボイジ
보이지가 중요하지
어떻게 보이지가 중요하지
ット ボイジガ チュンヨハジ
문드러져도 찌든 미소 방긋
내 속이 문드러져도 찌든 미소 방긋
ムンドゥロジョド ッチドゥン ミソ パングッ
하루에 내가 하는 선택 가운데 뭐가 진짜 내
하루에 내가 하는 선택 가운데 뭐가 진짜 내 맘일까
ハルエ ネガ ハヌン ソンテ(ク) カウンデ ムォガ チンッチャ ネ ミ(ル)ッカ
그 선 날 지금 여기로 데리고 텐데
그 선택들이 날 지금 여기로 데리고 왔을 텐데
ク ソンテ(ク)ットゥ ナ(ル) チグ(ム) ヨギロ テリゴ ッス(ル) テンデ
보는 건 의미
뒤돌아보는 건 의미 없어
トゥィボヌン コン ウィミ オ(プ)
어차피 상처 주고
어차피 상처 주고받을 걸
オチャピ サンチョ チュゴドゥ(ル) コ(ル)
라서 찌든 미소 푸석
눈물은 반칙이라서 찌든 미소 푸석
ヌンルン パンラソ ッチドゥン ミソ プソ(ク)
울고 때 실컷 울면 되지
울고 싶을 때 실컷 울면 되지
ウ(ル)ゴ プ(ル) ッテ シ(ル)コッ ウ(ル)ミョン トゥェジ
보내는 시 이상으로 의
왜 괜히 남들이 보내는 시선을 필요 이상으로 의식을 해
ウェ クェ ナ(ム)ドゥ ボネヌン シヌ(ル) リョ イサンウロ ウィグ(ル)
이 세상은 날 중가지
이 세상은 날 중심으로 돌아가지 않아
イ セサンウン ナ(ル) チュンガジ
남들도 , 내 사정은 관심
남들도 삶이 다 빡세, 내 사정은 관심 밖이야
ナ(ム)ドゥ(ル)ド サ(ル)ッパ(ク)ッセ, ネ サジョンウン クヮンシ(ム) ッキ
그래 아직 난 한 12년쯤 더 봐야
그래 아직 난 한 12년쯤 더 살아봐야겠지만
クレ アジ(ク) ナン ハン 12ニョンッチュ(ム) ト ブヮヤゲッマン
난 이대로 영 젊게 느끼는 그대로를 표
난 이대로 영원히 젊게 느끼는 그대로를 표현해
ナン イデロ ヨンウォ チョ(ム)ゲ ヌッキヌン クデロル(ル) ピョヒョ
왜 내 서 내가 조
왜 내 짧은 삶에서 내가 조연해
ウェ ネ ッチャ(ル)ブン サ(ル)ソ ネガ チョ
혹 누구에게 감
혹 누구에게 감독질을 하겠어
ホ(ク) ヌグエゲ カ(ム)ド(ク)ッチル(ル)ッソ
형 잘 봐 내 단독 dribble
형 잘 봐 내 단독 dribble
ヒョン チャ(ル) ブヮ ネ タンド(ク) dribble
하루에 내가 하는 선택 가운데 뭐가 진짜 내
하루에 내가 하는 선택 가운데 뭐가 진짜 내 맘일까
ハルエ ネガ ハヌン ソンテ(ク) カウンデ ムォガ チンッチャ ネ ミ(ル)ッカ
그 선 날 지금 여기로 데리고 텐데
그 선택들이 날 지금 여기로 데리고 왔을 텐데
ク ソンテ(ク)ットゥ ナ(ル) チグ(ム) ヨギロ テリゴ ッス(ル) テンデ
바보처럼 솔게 굴지 마
바보처럼 솔직하게 굴지 마
パボチョロ(ム) ソ(ル)ゲ ク(ル)ジ マ
비수 되어 네 찌른다
진심은 비수 되어 네 목을 찌른다
チンムン ピス トゥェオ ネ グ(ル) ッチルンダ
아무 말 못 하게 한 뒤 수도
아무 말 못 하게 한 뒤 죽을 수도 없어
アム マ(ル) モッ ハゲ ハン トゥィ チュグ(ル) スド オ(プ)
이 도시 색처럼 뿌 갈 뿐
선택할 게 없어 이 도시 색처럼 뿌옇게 살아갈 뿐
ソンカ(ル)オ(プ) イ トシ セ(ク)チョロ(ム) ップ ガ(ル) ップン
딱 한 치 보여 내가 건 미래가 아닌
딱 한 치 앞만 보여 내가 택한 건 미래가 아닌 것을
ッタ(ク) ハン チ ア(ム)マン ボヨ ネガ カン コン ミレガ アニン ス(ル)
바보처럼 솔게 굴지 마
바보처럼 솔직하게 굴지 마
パボチョロ(ム) ソ(ル)ゲ ク(ル)ジ マ
비수 되어 네 찌른다
진심은 비수 되어 네 목을 찌른다
チンムン ピス トゥェオ ネ グ(ル) ッチルンダ
아무 말 못 하게 한 뒤 수도
아무 말 못 하게 한 뒤 죽을 수도 없어
アム マ(ル) モッ ハゲ ハン トゥィ チュグ(ル) スド オ(プ)
get

Recent View